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, 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하고 현장 맞춤형 지원방안 마련키로

이은기자 | 기사입력 2022/10/06 [17:46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경제
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, 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하고 현장 맞춤형 지원방안 마련키로
기사입력: 2022/10/06 [17:46]   위클리시사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이은기자

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, 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하고 현장 맞춤형 지원방안 마련키로 

  © 운영자




 중소기업 대표들과 간담회 열고 경제회복 및 성장지원방안 논의

 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6일 경기 김포시 양촌산업단지에 위치한 ‘㈜우리별’(대표이사 이정석)을 방문, 6인의 중소기업 대표들과 함께하는 간담회를 통해 기업지원 방안을 논의했다.

 

 간담회에 참석한 기업 대표들은 코로나19 장기화와 3高(고금리·고환율·고물가) 등 연이은 악재로 대부분의 중소기업들이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, 중소기업 경영 정상화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신보의 금융지원을 보다 강화해 달라는 의견을 전했다.

 

 이에 최 이사장은 “대내외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보증총량을 확대 운영하고, 최근 정부의 만기연장·상환유예 연장 방침에 따라 최대 3년간 전액 만기연장을 결정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있다”며 “오늘 간담회를 통해 수렴된 현장의 애로사항과 개선방안들이 향후 정책추진 과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약속했다.

 

 한편, 이날 ‘(주)우리별’의 연구시설과 생산 현장을 함께 둘러본 최 이사장은 “코로나19로 악화된 경영환경에도 통신장비의 국산화와 전문화를 위한 기업의 끊임없는 노력이 값진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”며 “앞으로도 신보는 신성장 동력기업들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기울여 나갈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
 2008년 5월 설립된 ‘㈜우리별’은 산업용 유무선 전송장비 등 통신네트워크 필수 장비를 생산 중인 혁신 중소기업으로, 공공 및 군용 통신장비를 독자 기술로 개발하며 유무선 통합통신 선도기업의 입지를 다져왔다. 또한 최근 신재생 에너지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적극적인 투자에 나서고 있으며, 신보는 ‘㈜우리별’에 대한 기술력 평가를 통해, 신재생 에너지 사업확장을 위한 29.5억원의 녹색보증(총보증 84.5억원)을 지원한 바 있다.

 

 6일 간담회를 시작으로, 최 이사장은 향후 전국의 다양한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적극 수렴하고, 신보의 정책에 다각도로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외교부, '중국국' 신설론 재등장 / 이은기자
프랑스 언론, 한국 르노코리아 남성혐오 사태 조명..."한국은 젠더갈등 극심한 나라" / 이구기자
쿠바 주재 북한대사관 리일규 北외교관 한국 망명 / 이구기자
인도 한 사파리 공원,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/ 이구기자
배달의 민족 배달앱 업계 1위 수수료율 9.8%에,자영업자 배신감 탈퇴, 다른앱 갈아타기나서 / 이구기자
'올림픽 메달리스트'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, 헝가리로 귀화 / 이구기자
체코 원전,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'24조 원' 규모 / 이구기자
전주고,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-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/ 이구기자
14일 북한 이탈주민의 날…"북 보복보다 한국 편견이 무서워" / 이구기자
징맨' 황철순, 주먹으로 여성 폭행 '징역 1년'…법정 구속 / 이구기자